::KORSHIP::

Issue 현대重, 세계 최대 출력 ‘힘센엔진’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7회 작성일 19-11-15 16:52

본문

6efed5570a86b88f9dd0c32d1d6842c9_1573804308_9961.png
현대중공업이 중형엔진 중 세계 최대 출력을 자랑하는 ‘힘센(HiMSEN)엔진’ 신모델을 개발, 적극적인 친환경 엔진 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번에 개발한 힘센엔진 신모델(모델명: H54DF)은 최대 출력이 3만6천마력으로 중형엔진 중 세계 최대이며, 디젤과 천연가스 두 가지 연료를 선택적으로 사용해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 등 유해 배기가스 배출을 크게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이중연료 엔진이다.
신모델의 출력은 기존 이중연료 엔진에 비해 약 3배 높고, 디젤엔진과 비교해도 18% 가량 늘었다.
현대중공업은 최근 국내외 주요 선급 입회 하에 H54DF 엔진의 형식승인 심사를 성공적으로 마친데 이어, 20여개 주요 고객사를 초청해 새 엔진을 소개하는 행사도 가졌다.
현대중공업은 환경규제 강화 등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선박 추진 및 발전, 육상 발전용 친환경 엔진 시장 공략을 강화하기 위해 고출력 이중연료 힘센엔진을 개발했다.
현대중공업은 H54DF 개발로 1천400마력~3만6천마력에 이르는 폭넓은 출력대의 이중연료 엔진을 보유하게 되어 시장의 다양한 수요에 더욱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현대중공업 이기동 엔진기계사업대표는 “이중연료 엔진을 비롯해 시장 전망이 밝은 친환경 엔진을 중심으로 기술개발 및 영업을 강화해 지난해 2천600억원 수준인 힘센엔진 매출을 오는 2025년까지 1조원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힘센엔진은 지금까지 전 세계 60여개국에 1만2천여기가 수출되며 전 세계 중형엔진 시장의 약 25%를 차지하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2012년 이중연료 힘센엔진을 처음 개발해 현재까지 선박용 450여기, 육상발전용 30여기 등을 수주하며 친환경 엔진 시장에서도 입지를 넓히고 있다.
한편, 힘센엔진은 지난 2000년 현대중공업이 10년의 연구 끝에 독자 기술로 개발한 4행정(4-Stroke) 중형엔진이다. 

6efed5570a86b88f9dd0c32d1d6842c9_1573804330_6579.png
 

Category

Category
 이전(2009~2018)
현재(2019~)

광고업체(Advertising Company)

광고업체(Advertising Company)

관련협회/단체(Association/Agency)

관련협회/단체(Association/Agency)